기업이 원하는 최상의 입지조건을 갖춘 최고의 교통 요충지에 신수도권 경제를 선도할 하이테크 산업클러스트가 분양중이다.

삼성중공업이 시공하는 천안풍세일반산업단지는 천안시 동남구 풍세면 보성리·용정리 일원, 공급면적 825,762㎡, 분양가 860,000(원/3.3㎡)로 주변 산업단지와 비교해 천안에서 가장 경쟁력이 뛰어난 편이다.
이 산업단지의 장점은 천안~논산고속도로(남천안IC), 43번국도 연장, KTX 천안아산역, 평택항, 청주공항 등 사통팔달 교통의 주요 경로에 위치, 전국 어디라도 2시간이면 다다를 수 있는 뛰어난 접근성으로 시간절약 및 물류비 절감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신수도권의 교통·물류 허브로 업무 효율성 제고와 비용절감을 원하는 기업들에게는 가장 이상적인 입지로 손색이 없다. 특히 천안~논산고속도로 가송IC(올해 개통 예정)가 완공되면 주요 지역으로 접근성이 더욱 용이해 산업단지로서의 미래가치 뿐만 아니라 투자가치까지 한층 더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민간산업단지로 보다 편리한 One-stop 지원이 가능하며, 주거 및 지원시설이 조성 완료되어 산업과 주거 및 비즈니스 기능이 조화된 자족적 거점도시의 기능을 갖추고 있다. 반경 10~20㎞ 내에 많은 대기업(삼성전자, 삼성SDI, 만도, 현대자동차, 자동차부품연구소 등)과 산업단지(천안2, 3산업단지, 백석단지 등)가 자리잡은 천안, 아산시권에 위치하고 있어 산업정보교류 활성화 및 상호 연관된 상승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글로벌 리딩기업으로의 도약을 꿈꾸는 기업들에게 새로운 출발지로는 최고의 여건을 갖추고 있어 이랜드그룹, 삼양사, 한국미우라공업 등 세계적인 기업들도 이미 입주계약을 체결했다.
입주를 희망하는 기업은 즉시 입주가 가능하고 업종은 제조업(화학제품, 1차금속, 금속가공제품, 기계 및 장비, 자동차 및 트레일러), 의복/모피, 전자부품/컴퓨터/영상/음향통신, 의료/정밀/광학기기 및 시계업종 등이며 정부보조금, 수도권 이전기업 지원, 법인세 감면, 투자금의 최대 70% 지원 등 다양한 자금지원과 세제혜택으로 경제적 부담도 한층 줄일 수 있다. 현재 산업용지는 분양 막바지임에도 불구하고 많은 기업들의 문의가 끊이지 않고 있으며 추후 주거시설용지 및 지원시설용지도 분양할 예정이다. 자세한 입주 정보는 홈페이지 전화(041-563-2657)로 문의 가능하다.

홈페이지 바로가기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