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출 없는 수익률 6~7%대, 계약금 정액제 실시
지하철 7호선 신중동역 역세권에 위치한 ‘더 스테이트몰’은 선임대 완료된 일부 상가에 대출없이 6~7%대에 상가를 선착순 공급중이다.

전문학원(151.62㎡)은 현재 대출없이 1억7490만원이면 살 수 있다. 보증금은 1500만원에 월세는 110만원으로 임대중이다. 대출을 활용하면 차입 규모에 따라 수익률(세전수익)은 더 올라간다.

보증금 2690만원, 월세 120만원에 임대중인 롯데슈퍼(49.31㎡)도 주인을 찾고 있다. 대출없이 2억2940만원이면 점포의 주인이 될 수 있다. 수익률은 6.28% 정도다. 전문미용실(308.07㎡)은 보증금 4500만원, 월세 240만원에 임대되어 있다. 대출없이 4억4190만원이면 매입이 가능해 3.3㎡당 522만4744만원 꼴이다.
75.79㎡ 면적에 보증금 9백만원, 월세50만원에 선임대가 맞춰진 점포도 8600만원에 공급중이다. 대출없이도 이 가격에 매입할 수 있고 수익률은 6.98%다.

BMW사무실(234,38㎡)은 보증금 4000만원, 월세180만원에 맞춰져 있다. 수익률은 6.56%로 3억2930만원이면 매입할 수 있다. 피부전문샵과 전문학원등도 각각 2억5610만원과 1억7490만원으로 주인이 될 수 있다. 수익률은 7.03~7.55%에 달한다.

더 스테이트몰은 휘트니스, 돌잔치 전문점, 피부샵 전문점, 스크린 골프연습장등 선입점 점포도 공급중이다. 선착순으로 매입 가능하고 개별 투자금과 수익률은 현장 문의를 통해 확인해 보면 된다. <분양문의 (032)621-8200>

한경닷컴 김호영 기자 ent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