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균 16.09대 1, 최고 42.41대 1의 높은 경쟁률 기록
24일 당첨자발표, 29~31일 3일간 계약

위례신도시가 청약불패 행진을 이어갔다.

18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위례신도시 C1-4블록에 AM플러스자산개발이 시행하고 포스코건설이 시공하는 ‘송파 와이즈 더샵’은 1순위 청약에서 최고경장률 42.41대 1, 평균 경쟁률16.09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로써 전 주택형이 1순위에 마감했다.

총 366가구 모집(특별공급 제외)에 5889명이 접수해 평균 16.09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전용면적 96㎡E1 타입의 경우 34가구 모집에 1,442명이 몰려 최고 42.41대 1의 청약 경쟁률을 보였다. 97㎡B2 타입은 경우 12가구 모집에 387명이 접수해 32.25대 1, 97㎡E3 주택형은 38가구 모집에 876명이 몰리면서 23.05대 1의 높은 청약경쟁률을 보였다. 청약경쟁률에 포함되지 않은 2순위에서도 77명이 접수했다.
분양 관계자는 “입지∙상품∙분양가 3박자가 모두 우수하다는 점에서 소비자들에게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보인다"며 "위례신도시에서 랜드마크 아파트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아파트를 짓겠다"고 말했다.

‘송파 와이즈 더샵’은 지하 2층, 지상 24층, 6개동 전용 96~99㎡ 총 390가구로 구성됐다. 당첨자 발표일은 24일이며 정계약은 29~31일 진행된다. 입주는 2016년 3월 예정이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