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스트리트형 테라스상가 선착순 분양

대우건설이 신축중인 성남시 분당구에 ‘정자동 3차 푸르지오시티’ 1590실 오피스텔 내에 상업시설을 공급한다. 1층에 26호실, 2층에 18개 호실로 총 44개 호실로 전용률 63%대로 전용면적대비 최근 분양한 분양상품보다 저렴하다.

수도권 최대 신흥오피스텔 밀집지역으로 정자1~3차 푸르지오시티, 엠코헤리츠, AK와이즈플레이스 등 입주예정 오피스텔 3,793실과 기입주 오피스텔 1,035실 주변 주상복합아파트 1,790세대로 향후 주변배후수요로 인해 기존 정자동 카페거리 상권을 넘어서는 신흥상권으로 부각되는 입지이다.
또한 정자동은 SK C&C 킨즈타워, 등으로 형성된 벤처, IT 업무단지를 비롯한 국내 대표 IT 기업인 NHN 본사가 자리하고 있어 임대 수요층이 굉장히 풍부한 지역으로 손 꼽히고 있어 입주 후에 공실에 대한 우려가 없는 지역이다.

1층은 스트리트형, 2층은 테라스 설계로 정자동 최고의 고품격 상가로 설계되어 있으며 다양한 면적구성, 전문업종에서 소규모 프랜차이즈까지 유치가 용이하다. 잔여세대 오피스텔 또한 분양 중에 있다.

분양문의 : 031-625-7549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