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는 24일 ‘올레 폰찾고 정보보호’ 서비스를 시작한다. 가입자가 스마트폰을 잃어버렸을 때 위치를 추적해 찾을 수 있도록 도와주는 서비스다. 원격으로 개인 정보 유출을 막고 백업을 통해 주요 정보를 보호할 수 있다.

KT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