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부동산대책 이후 송도국제도시에서 처음으로 분양되는 아파트인 '송도 더샵 그린워크 3차'의 모델하우스에 방문객들로 넘쳐났다.

포스코건설은 31일 오후 4시 현재 ‘송도 더샵 그린워크 3차' 모델하우스에 4500명 가량이 다녀갔다고 밝혔다. 이 아파트는 송도국제업무단지(IBD) D17, D18블록에서 외국인 임대 67가구를 제외한 1071가구가 일반분양으로 공급된다.

전용면적 85㎡ 이하 주택형이 706가구로 일반 공급물량의 66%를 차지하는데다 인천 송도국제업무단지(IBD)의 핵심 위치에 있어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뜨겁다는 전언이다.
송도 더샵 그린워크 3차의 D17블록은 지하 2층, 지상 25~29층 3개동 규모에 전용면적 69~104㎡ 318가구, D18블록은 지하 2층, 지상 29~34층 6개동 규모에 전용면적 84~117㎡ 753가구로 구성돼 있다. 분양가는 3.3㎡당 1098만원부터 시작된다.

단지는 송도 센트럴공원이 도보로 5분 거리이며 더샵 센트럴파크 Ι·II 몰이 단지 바로 옆에 있다. 유럽형 쇼핑 스트리트인 커낼워크에는 NC큐브가 6월말 그랜드 오픈 예정이다. 세계기후기금(GCF) 사무국이 입주할 I-Tower가 인접해 있다. 초중고는 물론 포스코 교육재단의 자율형 사립고 예정지와 채드윅 국제학교가 인근에 있다. 인천지하철 1호선 센트럴파크역과 광역M버스 정류장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거리에 있다.

송도 더샵 그린워크 3차는 6월5일 특별공급 청약을 시작으로 7일 1·2순위, 10일 3순위 청약을 실시한다. 당첨자 발표는 14일, 계약은 19일~21일 3일간 진행된다. 모델하우스는 송도국제도시 컨벤시아 부근에 위치한 송도 마케팅센터에 조성돼 있다. 1577-0588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