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예금금리가 2년 내 최저치를 기록하면서 개인 투자자들이 안정적인 수익을 얻을 수 있는 수익형부동산으로 투자처를 바꾸고 있다. 실투자금 최소 3,000∼4,000만원이면 구입이 가능하고 수익률도 은행이자 수익률 약 2∼3%때 보다 최고 12%까지 수익률을 기대 할 수 있어서 투자처로 손색이 없기 때문이다.

이런 분위기 속에 광성산업개발㈜이 분양을 시작한 ‘노원역 소담빌’은 기대되는 수익형 주택으로 주목받고 있다.

노원역세권 유일의 수익형부동산인 ‘노원역 소담빌’은 지난 9년간 소형주택 공급이 전무했던 노원역세권에 위치해 있으며 배후임대수요 60만명, 1일 유동인구 6만명, 노원역 문화의 거리 등 풍부한 임대수요와 창동 차량기지 이전 개발호재까지 두루 갖추고 있기 때문이다.

인근 부동산 관계자 역시 “노원역 소담빌은 롯데백화점, 교보생명, KT, 상계백병원, 노원구청 등 지하철을 이용하는 직장인과 금융/유통시설 종사자뿐만 아니라 서울 동북부 26개 대학의 학생 및 교직원까지 강북 최고의 배후수요를 갖추고 있다”며 “창동 차량기지 이전이 확정되고 2015년부터 개발사업이 착공에 들어가면서 임대에 대한 걱정이 없을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노원역 인근은 최근 오피스텔 및 소형주택의 공급이 부족해 공실이 거의 없다"며 "향후 주거용지로 개발할 수 있는 부지가 부족한 노원역세권에 급증하는 임대수요를 겨냥한 투자상품으로 미래 투자가치가 높을 것"이라고 밝혔다.

희소가치로 투자자들에게 인기가 높은 노원역 소담빌은 세대 내 2.55m의 우물천정으로 개방감을 높였고 1인가구의 라이프스타일을 고려한 풀퍼니쉬드 빌트인 시스템, 천정형 에어컨, 무인택배시스템 등이 기본 옵션으로 제공된다. 또한, 건물 옥상에는 웰빙라이프를 위한 옥상텃밭과 옥상정원을 마련했고 그 외 3층 일부 세대에는 테라스를 설계해 차별화된 공간으로 구성했다.

계약자에게 중도금 무이자융자 혜택을 제공하며 입주 지정 기간 안에 잔금을 납부한 입주자를 대상으로 입주 뒤 1년간 확정임대수익 보장제를 시행한다.

분양문의 : 1566-6469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