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이 아름다운 가게 측으로부터 감사패를 전달받았다.

삼성물산은 비영리공익재단인 아름다운 가게와 힘을 합쳐 래미안 단지 내 물품을 접수해 기증하는 ‘아름다운 가게’ 행사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전달식에는 홍명희 아름다운 가게 이사장(사진 왼쪽)과 김태원 래미안 강서사무소장(사진 가운데), 김영배 성북구청장(사진 오른쪽), 자원봉사자 및 각계 인사들이 참석했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