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용 59m²는 21.47대1로 최고 경쟁률
오피스텔 11일~12일 이틀간 청약 받아

포스코건설이 분양한 ‘부산 더샵 시티애비뉴’가 최고경쟁률 21.47대1을 기록하며 전 주택형이 1순위에서 청약 마감됐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포스코건설이 지난 10일 ‘부산 더샵 시티애비뉴’ 1·2순위 청약결과 186가구 모집(특별공급 제외)에 3,287명이 몰려 평균 17.7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전용면적 기준 아파트 59m²는 92가구 모집에 1,975명(1순위, 당해지역)이 몰려 21.47대 1의 최고경쟁률을 나타냈다. 또 전용 84m²A 타입은 69가구 모집에 1,061명(1순위, 당해지역)으로 15.38대1, 전용 44m²B 타입은 25가구 모집에 127명(1순위, 당해지역)으로 5.08대 1의 경쟁률을 각각 기록했다.
포스코건설 박동준 분양소장은 “행정기관이 밀집한 곳에 들어서는 초역세권의 입지에다 합리적인 분양가가 부각되면서 높은 청약경쟁률을 기록한 것으로 분석된다”고 설명했다. .

아파트 당첨자발표는 오는 17일이고 계약은22일부터 진행된다. 오피스텔은 11일~12일 이틀간 청약을 받는다. 모델하우스는 해운대구 글로리콘도 뒤편에 위치하고 있다. ( 051-7474-580)

한경닷컴 김호영기자 ent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