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재 하차 고백, ‘나 혼자 산다’ 2회 만에? 무지개 회원 반응은…

입력 2013-04-05 17:30 수정 2013-04-05 17:35

[김민선 기자] 배우 이성재가 ‘나 혼자 산다’ 방송 2회 만에 하차 의사를 밝혀 무지개 회원들에게 충격을 안겼다.

4월5일 방송될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는 이성재의 하차 소식을 접한 멤버들의 반응이 공개될 예정이다.

생각지도 못한 이성재의 하차 문자에 김광규는 눈물 섞인 답장을 보냈으며, 이어 데프콘은 ‘헉’하고 놀란 모습을 보였다. 또한 노홍철은 아쉬움 가득 묻어나는 메시지를 전달해 이성재에게 감동을 안겼다.
이후 이성재는 서인국의 뜨뜻미지근한 문자와 김태원의 답장을 공개하며 “좀 상처 받았다”고 털어놨다. 실제 메시지 내용을 본 멤버들은 김태원을 향해 “정이 없다”, “냉정하다” 등의 평가를 내렸다는 후문이다.

이에 김태원은 “우리의 만남 자체가 엄청난 발견 아닌가. 문자를 받자마자 슬픔에 시를 쓰기까지 했다”고 해명했지만 이를 경청하던 이성재가 “그런 분이 답장을 다섯 시간 만에 보냈냐”고 꼬집어 출연진들을 폭소케 했다.

한편 4월1일 만우절을 기념한 이성재의 하차 에피소드는 4월5일 밤 11시5분에 더욱 자세히 확인할 수 있다. (사진출처: MBC)

한경닷컴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2013 만우절, 농담부터 농담같은 비보까지…
▶ MBC 드라마 속 지나친 나이 차이, 케미는 어디에?
▶ '구가의 서' 이승기-수지 "첫인상? 볼수록 매력 있다"
▶ '금나와라 뚝딱' 연정훈 "증권가 소문? 10년 되니 무뎌진다"
▶ [인터뷰] '좋은 친구들' 김민호 "연정훈, 한가인 위해 담배도 끊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