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계열사 삼호가 대구에서 분양을 실시한 'e편한세상 범어'가 전체 일반분양 710가구 모집에 5591가구가 청약접수를 해 평균 7.87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1, 2순위 청약접수를 받은 결과 공급 주택형 4개 중 3개가 1순위에서 마감됐다.

최고 청약경쟁률은 45가구를 모집한 59㎡로 해당 지역에서만 1705가구가 청약접수를 해 1순위에서 37.89 대 1을 기록했다. 398가구를 모집한 84㎡A에는 해당 지역에서 1528가구가 접수를 해 1순위에서 3.84 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153가구를 모집한 84㎡B 역시 1순위에서 해당 지역에서 419가구가 청약접수를 해 2.74 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3순위 청약접수를 받은 84㎡C는 78가구 모집에 1441가구가 몰려 18.47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마감됐다.
이대주 e편한세상 범어 분양소장은 "대구에서 최고의 입지로 평가 받고 있는 수성구에서 중소형 평형으로만 구성돼 실수요자로부터 큰 관심을 받았다"며 "특히 4월 1일 부동산대책 발표로 지방 부동산 시장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높았다"고 설명했다.

'e편한세상 범어'는 오는 10일 당첨자를 발표하고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계약을 진행한다. 입주는 2015년 10월 예정이다. 모델하우스는 대구시 수성구 범어동 594-1번지이며, 동대구로변 범어네거리에서 황금네거리 방향으로 약 250m 거리에 있다. 053)756-8200

한경닷컴 최유리 기자 nowher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