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업담당자 정보 공개 통해 일대일 사업 문의 및 소통 강화
스마트폰 모바일기기 이용과 장애인 웹접근성 강화 등 편의성 높여


삼성물산이 18일 건설부문 홈페이지를 개편했다.

이번 개편은 스마트폰 사용 환경 변화와 해외 사업 증가에 맞춰 고객의 편의성을 살린 점이 특징이다. 홈페이지 곳곳에 1대 1 문의 기능을 삽입해 회사에 대해 궁금한 점이나 제안을 보낼 수 있도록 했다. 접수된 메시지들은 해당 분야 담당자에게 곧바로 전달된다.

새로 추가된 '삼성시티(Samsung City)'도 이번 삼성물산 홈페이지만의 특색이다. '삼성시티'는 삼성물산 건설부문의 대표적인 프로젝트 115개를 가상도시로 만든 것이다. 3차원(D) 방식으로 구현돼 이미지, 동영상 등을 생생하게 감상할 수 있다. 또한 프로젝트 검색 기능을 추가해 누구나 쉽게 프로젝트의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이번 홈페이지는 웹 표준화를 적용했다. 빠르고 쾌적한 이용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서다. 다양한 웹 브라우저를 지원하고 태블릿 PC나 스마트폰 등 모바일 기기에서도 이용이 가능하다. 기존 플래시 기반의 사이트를 텍스트와 이미지로 교체해 해외에서 접속 속도가 빠르도록 했다.

아울러 장애인도 쉽게 홈페이지를 이용할 수 있도록 웹 접근성을 높일 예정이다. 시각장애인이 스크린리더 프로그램을 통해 화면 내용을 음성으로 들을 수 있고, 색맹이나 색약자들을 위해 대비가 큰 색을 조합하거나 기호 등을 사용하게 된다.

한경닷컴 최유리 기자 nowher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