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은 더샵의 통합 전기제품군이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인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최근 수상작으로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수상한 통합 전기제품군은 △ 키홀더 타입으로 사용과 보관이 편리한 원패스카드(One Pass Card) △ 월패드와 조명스위치가 하나로 통합된 통합월패드 △ 조그다이얼(Jog Dial)을 손으로 회전시켜 어린아이도 쉽게 조절이 가능한 온도조절기&스위치 △ 알루미늄 소재를 적용해 안정성을 강화한 도어폰 등이다.
수상한 제품들은 다기능을 통합해 남녀노소 모두 사용법을 알기 쉽게 인지하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개발했다. 입주자들의 편의와 안정성을 향상 시켰다. 더샵만의 차별화된 디자인과 독창적인 사용법으로 소비자의 만족도를 높인 것이 특징이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앞으로도 더샵 브랜드 가치인 “헤아림”이 반영된 디자인을 계속해서 보여 드리겠다“며 "수상제품은 동탄역 더샵 센트럴시티에 적용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