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고양시의 주거 중심축으로 주목받고 있는 원당뉴타운에 시세대비 저렴한 아파트가 선보인다.

삼성물산은 경기도 고양시 원당뉴타운에 위치해 있는 ‘래미안 휴레스트’(조감도)의 조합보유분을 특별분양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분양되는 물량은 층과 향이 좋은 동호수가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할인혜택을 이용하면 분양가가 3.3㎡당 800만원대까지 내려가는 효과가 있다.

단지는 지상 12~25층 22개동, 전용면적 59㎡~151㎡으로 총 1651가구로 구성된 대단지다. 특별분양 대상은 전용면적 기준 117㎡와 132㎡, 151㎡다. 117㎡는 2000만원, 그 이상의 면적은 2500만원의 계약금정액제를 실시한다. 117㎡의 경우 평균 분양가가 4억이 채 되지 않는 셈이다. 인근 식사동 아파트의 전용면적 84㎡ 가격에 불과하다는 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또한 후분양 단지로 즉시 입주할 수 있다. 오는 6월까지 주어지는 취득세 감면 혜택도 기대할 수 있는 단지다. 삼성물산은 외부 창호 시공과 입주 청소까지 무상 지원하며 잔금은 계약 후 5개월간 납부를 유예할 수 있는 혜택도 제공하고 있다.

분양 관계자는 "인근에 고양시청, 이마트, 롯데마트 등 관공서와 대형마트의 이용이 편하며 고양시 행정복합뉴타운 예정지와 인접해 있다"며 "현장에서의 설명회도 있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원당 래미안휴레스트' 특별분양의 현장 설명회는 다음달 9일 오후 1시에 열린다. 자세한 내용은 한경닷컴(http://land.hankyung.com/event/130226_raemian)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02)3277-9816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