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근대학교 3개, 역 도보 1분 거리


최근 들어 소액투자자들은 대학가 주변으로 눈길을 돌리고 있다. 임대수요가 풍부해 공실 걱정이 없기 때문이다.

게다가 오피스텔은 올 초부터 주택임대사업용으로 등록할 수 있게 되어 세금혜택 면에서도 뛰어나다. 종합부동산세나 양도소득세 중과세 문제는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주택임대사업자로 등록해 일정 기간 임대하면 종부세 합산 대상에서 빠지고 양도세도 일반세율이 적용된다. 더불어 취득·재산세 감면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역에서 1분 거리에 있는 ‘아르떼노블’은 공실률이 적은 대학가에 위치해 있다. 지하3층~지상15층 규모로 42~86㎡ 오피스텔 37실, 35~49㎡의 도시형생활주택 140실, 총 177세대로 구성된다.

아르떼노블은 계약금10%(700만원) 중도금60%(4200만원) 잔금대출시70%(4900만원까지 가능) 잔금30%(1600만원)으로 실투자금1600만원으로 보증금500만원에 매월45만씩 월세를 받아 수익예상률이15%~18% 높은 이익을 보장해 주고 있다.

‘아르떼노블’은 주차공간을 확보해 입주자들이 주차전쟁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배려하였고, 복층시공이 가능 한 높은 층고로 투자자들의 발길을 움직이고 있다.

분양 관계자에 따르면 “1~2인 가구가 늘어나고 부동산 시장이 실수요자 위주로 변하면서 오피스텔과 도시형생활주택 등 소형 주택의 인기가 높다”며 “인천대, 청운대, 재능대 등 대학가를 끼고 있는 아르떼노블은 임대 수요가 많아 공실 염려가 낮으며 수익률이 좋다”고 말했다.

선착순 동·호수 지정 분양 중이며, 분양가는 세대당 총분양가 6~7천만원대 수준이며, 계약금 10%, 중도금 전액 무이자로 지원된다.

입주는 2013년 10월 예정이다. ㈜생보부동산신탁이 자금신탁을 맡고 대한주택보증으로부터 분양보증을 받았다.

문의 : 1600-0375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