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변 오피스텔 전월세 품귀현상!

강일지구 삼성엔지니어링 바로 앞 강일 `임페리얼타워’ 오피스텔이 3.3㎡당 600만원대의 착한 분양가와 높은 수익률로 투자자들의 많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강일 `임페리얼타워’ 인근에 입주해 있는 대기업 중 삼성엔지니어링은 2014년까지 10여개 중소기업과 200여개 협력업체와 같이 입점하며, 첨단업무단지의 경제적인 파급효과를 10조9000억 원, 고용유발 연간6만2000여명에 이를 것으로 내다 보고 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올해도 1000여명을 신규채용 했으며, 전체 인력 규모가 8900명으로 증가 할 전망이다. 2015년까지 직원 수가 1만5000여명으로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 삼성엔지니어링의 올해 수주목표는 16조원에 이를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인근 부동산 관계자에 의하면 첨단업무지구 근무자는 연봉 수준이 높은데다 연령층도 20∼30대가 많다 보니 아파트보다는 오피스텔을 선호하며 주변에 신규 오피스텔 공급이 부족, 주변 오피스텔 품귀현상과 오피스텔 가격 급등, 전월세 매물은 동이 난 상태며, 게다가 불안한 경제상황에는 확실한 수익형부동산에 투자해야 되는데 대기업 삼성을 따라가면 임대걱정이나 투자가치는 걱정이 없다고 말했다. 강일 `임페리얼타워’는 지상 10층 규모로, 오피스텔 80실과 상가 12개 점포로 이루어져 있다.
신청금 100만원으로 선착순 입금순 이며 미계약시 전액 환불 처리된다.

신청계좌
농협 : 355-0015-7388-53
예금주 : 아시아신탁(주)

분양문의: 02-3427-5005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