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은 한국 문화예술에 관심이 많은 러시아 내 한국문화 학습 동호회 회원 13명(사진)을 초청했다고 7일 밝혔다.

러시아 젊은이들은 6박 8일의 일정으로 한국 전통 마을을 재현한 민속촌 방문, 김치 만들기, 한복 체험, 궁중 음식 만들기 등의 다양한 한국 전통문화를 체험했으며 경복궁, 한옥 마을, 광화문 광장 등 서울 시내 주요 명소를 직접 방문했다. 서울 공항동에 위치한 대한항공 본사에 초청해 일반인들이 보기 어려운 종합통제센터, 격납고 등을 둘러봤다.
이 행사는 대한항공이 지원하는 ‘러시안 온-에어 프로그램(Russian On-Air Program)’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한국문화에 관심을 갖고 있는 러시아 젊은이들을 한국으로 초청하는 대한항공의 문화후원활동이다. 작년 러시아 및 독립국가연합(CIS) 지역 내 한국문화예술 활동 후원을 통해 한국 고유 문화를 알리기 위해 이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러시아 및 CIS 지역의 호의적 반응을 얻어 올해 두 번째가 됐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