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공항에서 출발하는 항공편이 재개된다.


대한항공(31,800300 -0.93%)은 31일 청주발 태국 방콕행 정기 항공편을 내년 3월28일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동계 시즌에 147석급의 B737-800 항공기를 투입해 주 2회 (수, 토) 청주발 방콕행 직항편을 재 운항한다.



이 항공편은 오후 8시35분 청주를 출발, 다음날 오전 0시 40분 태국 방콕에 도착한다. 복편은 다음 날 새벽 1시40분 태국 방콕을 출발, 오전 8시55분 청주에 도착한다. 이번 정기편 운항으로 태국 방콕 여행 계획이 있는 충청지역 및 인근 지역민들은 인천공항을 거치지 않아 편리하게 태국 방콕지역을 여행할 수 있게 됐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태국 방콕은 한국인이 가장 선호하는 관광지 중 하나로 결혼을 앞 둔 신혼부부 및 해외여행을 계획하고 있는 여행객들에게는 더 할 나위 없이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방콕에서 동남쪽으로 약 147Km, 2시간 반 정도 차로 달리는 거리에 있는 ‘아시아 휴양지의 여왕(Queen of Asia’s Resorts)’ 파타야는 대표 인기 관광지이다.



대한항공은 이번 정기편 운항 외에도 동계 기간 청주 –시엠립 부정기편 운항 등 중단거리 지역 대상의 직항 노선 운항을 검토 중이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