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은 인천 송도사옥에서 '본부 스타일 말춤 경연대회'를 열었다고 22일 밝혔다.

지속되는 건설경기 악화로 인해 사기가 떨어져 있는 직원들의 기(氣)를 북돋워 주고 노사간의 유대감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이날 임직원 500여명이 모여 사업본부별 족구대항전 및 말춤 경영대회를 관람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말춤 경영대회에 참가한 김해영 부장(경영지원본부 구매계약실)은 “젋은 신입사원부터 임원까지 참석해 이처럼 즐기는 행사는 처음이다. 서로 춤을 가르치고 배우며 상하간의 벽이 허물어 지는 것 같아 좋았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