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 1층, 지상11~15층 5개동 규모
당초 계획 바꿔 전용 84㎡ 단일형 공급


대림산업 관계사인 삼호는 경기도 여주군 여주읍 현암리 164-3번지 일대에 지을 아파트 ‘e편한세상 여주’를 10월 말 분양한다.

지하 1층, 지상 11~15층 5개동에 299가구로 구성되는 아파트다. 당초 사업계획에서 변경해 실수요자들에게 인기가 높은 전용 84㎡ 단일면적으로만 공급된다.

아파트가 들어설 바로 인근에 여주 법무단지(수원지방법원 여주지원과 수원지방검찰청 여주지청) 조성이 끝났다. 최근 아파트 개발 진행이 가속화돼 향후 여주지역 최대의 아파트 밀집지역이 형성될 전망이다.

‘e편한세상 여주’는 기존 여주에 분양한 타 아파트와는 달리 많은 가구수가 남한강 조망을 가능하게 설계했다. 남한강 현암지구 강변공원도 도보로 이용할 수 있으며 오학공원도 인접해 있다.
판교~여주간 복선전철(2015년 예정) 및 제2영동고속도가 개통되면 교통여건이 더욱 개선될 전망이다. 여주~양평간 중부고속도로는 이미 개통됐다. 2014년에는 여주IC 대형 유통업무설비가 준공될 예정이다.

단지내에 어린이 놀이터, 카페 휴게실, 휘트니스, 골프연습장, GX룸, 실버룸 등을 들일 예정이다. 입주는 2014년 8월 예정 이다. <분양문의 : 031-885-9969>

한경닷컴 김호영 기자 ent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