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이 16일 강서구 오쇠동 아시아나항공 교육훈련동에서 서울지방경찰청 소속 경찰관 31명을 대상으로 서비스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 과정에 참석한 경찰관들은 대내외 고객 서비스를 강화하고자 서비스본질의 이해 및 커뮤니케이션 스킬, 상대방을 편안하게 하는 미소 짓기 등 서비스에 필요한 내용들을 교육받았다. 교육을 이수한 경찰관들은 현장으로 돌아가 서울지방경찰청 소속 경찰관들을 대상으로 전파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교육에 참가한 서울지방경찰청 소속 박화진 경무과장(50, 남)은 “시민들에게 웃음을 잃지 않는 경찰관이 되기 위해 아시아나항공을 찾았다”며, “이 과정에서 배운 세계 최고의 서비스를 현업에 있는 많은 동료들에게 전파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나항공의 서비스교육은 항공업계 뿐 아니라 그 밖의 분야에서도 인정을 받았다. 아름다운 미소, 아름다운 대화라는 주제로 서울 강서, 양천, 송파경찰서 소속 대상 경찰관 서비스 교육과 해외 영사관 서비스교육, 서울시 강서구와 함께 '찾아가는 부모교실' 등 서비스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