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일산의 대표적인 명품 아파트 주거 단지로 떠오른 일산위시티(일산자이+일산블루밍) 에서 특별한 가을 공연이 펼쳐졌다.

GS건설은 일산자이 단지 내 중앙광장 야외 음악당에서 일산위시티에 거주하는 개그맨과 가수들이 나서 입주민을 위해 무료 공연인 ‘가을 낭만 콘서트’를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행사는 주민자치위원회와 통장협의회의 주도하에 기획된 문화행사로 80,90년대를 풍미한 인기가수들의 재능기부와 지역 내 주민들과의 화합을 위해 열린 무료 행사였다. 이번 콘서트는 위해 현재 식사지구 일산자이 및 일산위시티블루밍에 거주하고 있는 많은 인사들이 재능을 기부해 주목을 받았다.

유명 개그맨 황기순씨가 사회를 맡고 90년대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고 최근 MBC 일일드라마 ‘천사의 선택’ OST ‘이 못난 사랑아‘를 부른 가수 박강성이 무대에 섰다. 데뷔 27년 만에 처음으로 ’천사의 선택’ 극중 주인공 은설(최윤정 분)의 테마로 OST에 참여해 화제를 모았던 원미연, 올해 열린 대한민국 연예예술상에서 포크 싱어상을 받은 나무자전거 등이 무대에 올랐다.

한경닷컴 김하나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