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십덕후'를 능가하는 '이십덕후'가 등장해 화제다.


24일 방송된 tvN '화성인 바이러스'에는 '이십덕후 새신랑'으로 엄중모 씨가 출연했다.


엄중모 씨는 일본 애니메이션 캐릭터 아케미 호무라와 1년간 열애 끝에 결혼해 신혼 살림까지 차렸다고 밝혀 MC들을 경악케했다.


애니메이션 캐릭터 아케미 호무라에 대한 엄중모 씨의 사랑은 프로포즈 이벤트로 호무라의 고향으로 신혼여행을 떠나기, 세레나데 부르기 등 상상을 초월할 정도.


게다가 엄중모 씨는 "아내 호무라를 먹여 살리기 위해 각종 아르바이트를 열심히 하고 있다. 5월엔 내 집 마련을 할 계획"이라며 당찬 각오를 밝혀 MC들의 혼을 빼놓았다.


방송을 접한 누리꾼들은 "그냥 국적도 일본으로 바꿔라" "아케미 호무라는 한국으로 귀화한 거냐" "밥은 먹고 다니냐"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