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만수 부천시장이 'K팝 스타' 결승 진출자 이하이를 응원하고 나섰다.

SBS TV '일요일이 좋다-K팝 스타'는 오는 29일 박지민-이하이 중 K팝스타를 대표할 최종 승자를 가리게 된다.

김만수 시장은 직무실로 보이는 듯한 곳에서 '부천시의 자랑! 스타 탄생~ 많은 응원을 부탁드립니다'라고 적힌 종이판넬을 들고 환하게 웃으며 서 있다.

이하이는 부천 상동 지역에 살고 있으며 부천 상일중학교를 졸업했고 현재는 서울공연예술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부천시 측은 "이하이를 응원하는 마음으로 정창규 작가와 한국만화영상진흥원 후원으로 이하이 캐리커쳐도 만들었다"고 전했다.

김만수 시장의 비서실장은 "시장님이 방송을 보며 문자투표도 한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평소 팬을 자처하고 있으며 최종 우승자가 될 경우 만나 격려할 것이다"고 전했다.

시장의 이같은 친근한 응원에 부천시민들은 '시장님 최고'라며 반가움을 표했다.

한경닷컴 이미나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