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1,763억원 규모 공사도급계약 체결



한라건설(대표이사 정무현)은 최근 강남터미널 지하상가, 물류센터, 아파트 건축사업 2건 등 총 4개 사업을 연달아 수주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수주한 현장은 (주)강남터미널쇼핑몰이 발주한 350억원 규모의 서울 반포동 강남터미널 지하도상가 개보수공사와 (주)블랙야크가 발주한 223억원 규모의 블랙야크 용인물류센터 신축공사, 아파트 건축사업에서는 LH가 발주한 805억원 규모의 강원 원주 혁시도시 B-3블록 아파트 신축공사, 385억원 규모 남양주 별내택지지구 A1-3블록 아파트 신축공사 등 총 4개 현장이다.
한라건설 관계자는 "이번 수주는 아파트 분양시장의 경기침체를 극복하기 위해 건축사업본부의 일반건축 수주역량을 강화해 다각적인 영업활동을 벌인 결과"라며 "공공, 민간 발주물량이 모두 포함돼 있기 때문에 건축부문에서의 안정적 포트폴리오 구축을 강화하는 계기가 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김민주 기자 minju16@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