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포스코파워 등으로 구성된 포스코패밀리
약 2,500포기 담가 인천지역 다문화 가정 등에 전달

포스코건설은 지난 18일 인천 송도사옥에서 포스코패밀리 인천봉사단의 '사랑의 김장 담그기' 행사를 가졌다고 21일 밝혔다.

지난해 창단된 포스코패밀리 인천봉사단은 포스코건설, 포스코파워, 포스코 R&D센터, 포스코의 사회적 기업인 송도에스이(SE: Social Enterprise)와 포스메이트 등으로 구성됐다.

포스코패밀리 임직원들과 다문화가족 결혼이주여성 등 27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이날 총 2,500 포기의 김장을 담갔다. 김치는 기아대책 인천지역본부를 통해 인천지역의 경로식당, 다문화가정과 저소득가정, 인천지역아동센터 등에 전달됐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16일에는 부산 해운대종합사회복지관에서 자사 임직원들과 자원봉사자들이 모여 1,000포기의 김장김치를 담가 빈곤가정과 무료급식소에 전달하기도 했다.


한경닷컴 김민주 기자 minju16@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