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찰 경쟁률 평균 7대1에 최고 16대1 기록
전체 낙찰가도 104억원..내정가 대비 132%


롯데건설은 파주 운정지구 A16블럭 캐슬&칸타빌 아파트 단지 내 상가가 하루 만에 분양이 끝났다고 8일 밝혔다. 내정가 공개 경쟁입찰을 통해서다.

단지 내 상가 2개동 22개 점포 및 유치원 1개동을 공급한 이번 입찰에서 상가는 평균 7대 1, 최고 16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전체 낙찰가도 104억원으로 내정가격 79억원 대비 132%에 달했다.
특히 내정가격이 4억7천만원 선이었던 1동 117호 상가는 8억 2천만원에 낙찰돼 낙찰가율이 무려 173.5%에 달했다.

부동산 경기침체에도 불구하고 하루만에 입찰이 완료된 것은 2,190가구의 대단지에다 점포구성이 잘됐기 때문으로 롯데건설은 분석했다. 인근의 가온호수공원으로 가는 길목에 위치해 있으면서 단지 내외에서 출입이 가능하도록 상가 앞, 뒤로 출입문을 개설한 것도 주효했다고 덧붙였다.

지난 2009년 롯데건설과 대원이 경기도 파주 운정신도시 A16 블록에서 분양한 캐슬&칸타빌은 지하 2층, 지상 20~30층 22개동 총 2,190가구로 구성돼 있으며 2012년 7월 입주예정이다. 상가도 동시에 준공 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김호영 기자 ent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