멘티-멘토커플과 일반 임직원 등 200여명 참석
유쾌한 멘토링을 주제로한 영화 '완득이' 관람

한화건설은 지난 13일 서울 종로구 관수동에 위치한 서울극장에서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멘토와 함께하는 영화시사회’를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신입사원과 선배사원으로 이뤄진 멘티-멘토 커플과 일반 임직원 등 총 200여명은 '유쾌한 멘토링'을 주제로 한 영화 '완득이'를 관람하며 친목을 다졌다.

한화건설 신완철 상무는 "최근 해외사업확대 등으로 조직의 규모가 빠르게 확대되면서 직원간의 소통이 어느 때보다 중요해졌다"며 "소통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직원들의 사기는 물론, 업무효율도 높일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이유선 기자 yur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