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셜커머스 업체 위메이크프라이스(위메프)를 운영하고 있는 나무인터넷은 위치기반 SNS 플레이스탭을 서비스하는 와플스토어를 인수한다고 14일 밝혔다.

플레이스탭은 애플리케이션(앱·응용 프로그램) 내에서 퀘스트(게임 내 임무)를 수행하면 주변의 소셜커머스 정보와 함께 포인트, 쿠폰 등의 혜택을 실시간으로 제공받을 수 있는 서비스다.

위메프는 이번 인수를 통해 위치기반 서비스 경험 및 모바일 서비스 관련 기획, 기술력을 지원받아 사용자에게 보다 세분화된 지역밀착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허민 나무인터넷 대표는 "이번 인수는 위메프가 지역 포털로 성장해나가기 위한 교두보를 마련한 셈"이라며 "보다 발전된 '지역밀착형' 서비스 제공으로 고객 편의를 도모하고 지역 중소업체들과 동반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조지훈 와플스토어 대표는 "지역 비즈니스 시장에서 보다 큰 그림을 그려나가기 위해 이번 인수제안을 받아들이게 됐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김동훈 기자 dhk@hankyung.com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