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능형 전력망 기술 전략적으로 연계 추진
"녹색성장 및 에너지 이용 효율화 실현할 것"

삼성물산은 한국전력공사와 지능형 전력망(스마트그리드) 기술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양측은 이번 MOU를 통해 삼성물산의 '코리아 마이크로 에너지 그리드(K-MEG)' 사업과 한국전력의 스마트그리드 기술을 전략적으로 연계해 녹색성장 및 에너지 이용 효율화를 실현할 계획이다.

또 국내외 시장에 적용 가능한 공동 비지니스 모델을 개발해 새로운 시장을 개척해 나갈 방침이다.

K-MEG 사업은 지식경제부 R&D전략기획단 추친하는 미래산업선도기술개발과제의 일환으로 에너지자족도시나 건축물을 구현할 수 있는 '토털 에너지솔루션' 개발을 위한 사업이다. 삼성물산 주관으로 KTㆍ효성ㆍ나라컨트롤ㆍKD파워 등 56개 산학연 단체들이 참여하고 있다.

한경닷컴 김민주 기자 minju16@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