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크아웃 졸업 후 새롭게 도약하는 강한 의지 표명
신성장동력인 해외 공사에 대한 경쟁력 강화 취지

경남기업이 '열정, 신념, Global경영'을 새로운 사훈으로 확정했다.

경남기업은 지난 5월 워크아웃에서 벗어난 후 새롭게 도약하는 임직원의 강한 의지를 표명하고, 회사의 신성장 동력인 해외 공사에 대한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한다는 취지에서 새로운 사훈을 선정했다고 6일 밝혔다.
새로운 사훈의 '열정'은 임직원 각자 맡은 업무에 열렬한 애정을 가지고 업무를 수행하자, '신념'은 회사를 사랑하는 변하지 않는 믿음과 업무에 대한 확고한 신념을 갖자, 'Global경영'은 세계를 무대로 넓은 시각을 가져 회사의 이익 창출에 기여하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고 회사 관계자는 전했다.

지난 8월 사내 임직원을 대상으로 사훈 공모전을 시행한 결과 총 100여점의 작품이 응모했고 엄정한 심의를 거쳐 최종 사훈이 선정됐다. 사훈변경 공모전에서 우수상을 받은 권완기 부장은 "회사 구성원이 희망차고 열정적인 마음으로 세계 건설시장에 힘차게 도전했으면 하는 바램을 가지고 사훈 공모에 참여했는데 뜻밖에 좋은 상을 받아 기쁘다"고 수상소감을 말했다.

한경닷컴 김민주 기자 minju16@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