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0~12일 강화도 그레이스힐 청소년수련원서 열려
여름방학 맞은 초등학생에게 건축문화체험 프로그램 제공

포스코건설(사장 정동화)은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인천 강화도 그레이스힐 청소년수련원에서 인천지역 아동센터 아이들과 함께 '무한건설챌린지 건축캠프'를 진행했다고 16일 밝혔다.

지난 6월 창단된 포스코건설 '해피빌더 대학생봉사단 1기'가 멘트로 참여한 이번 건축캠프에는 여름방학을 맞은 초등학생 100여명이 참가해 '3D 퍼즐체험', '주거공간 만들기', '건축 구조 체험'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수행했다.

건축캠프에 참가한 임정규(남ㆍ초6) 학생은 “대학생 누나와 함께 모형건물을 조립하면서, 건물을 짓는 원리를 배울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3회째를 맞은 포스코건설의 ‘무한건설챌린지 건축캠프’는 공동모금회, 사단법인 우리복지와 연계해 진행되고 있다.

한경닷컴 이유선 기자 yur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