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효수 서울시 주택본부장이 발표자로 나서
'서울시 주택정책 방향'이란 주제로 열려

(사)건설주택포럼(회장 신완철 한화건설 상무이사)은 오는 21일(화) 오후 6시 30분 서울시 역삼동 한신인터벨리 4층 메모리스에서 '서울시 주택정책 방향'이라는 주제로 정기세미나를 개최한다.

김효수 서울시 주택본부장이 발표자로 나서 '서울시 주택정책 방향'에 대해 설명할 예정이며 발표 후 지명토론도 같이 진행된다. 토론자로는 김호철 단국대 도시계획 및 부동산학부교수, 박재룡 삼성경제연구소 수석연구원, 윤주선 한호건설 대표이사, 장용동 헤럴드경제 대기자, 장홍균 현대산업개발 상무이사 등이 참석한다.
(사)건설주택포럼 연구이사를 맡고 있는 이상호 박사(GS건설 경제연구소 소장)은 "이번 세미나는 서울시의 향후 주택정책방향과 이에 따른 주택시장의 효과와 반응을 미리 예측하고 전망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사)건설주택포럼은 건설과 주택관련 석ㆍ박사급 전문가 100인 모임이다.

한경닷컴 이유선 기자 yur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