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 건마다 작업지시서 출력했던 과정 단순화
현재 마포 롯데캐슬 프레지던트 등 시범운영 중

롯데건설이 스마트폰을 이용해 실시간으로 A/S 처리 결과를 입력 할 수 있는 '모바일 고객만족시스템'을 개발했다고 12일 밝혔다.

'모바일 고객만족시스템'은 현장별 A/S 접수에서부터 이력조회, A/S 완료 후 사진촬영, 작업자와 고객의 서명 등으로 구성돼 있다. 이 시스템을 활용하면 A/S 건마다 오프라인으로 작업지시서를 출력해 일일이 유지보수업체에 작업을 의뢰했던 수고를 덜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기존 프로세스를 획기적으로 단순화 함으로써 A/S 처리에 대한 데이터 신뢰성을 높이는 한편, 신속한 A/S처리로 고객만족도를 향상 시킬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모바일 고객만족시스템'은 현재 마포 롯데캐슬 프레지던트, 대구 평리동 롯데캐슬, 부산 부곡동 롯데캐슬에서 시범운영 중이다. 연내 모든 현장에서 사용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김민주 기자 minju16@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