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 말까지 현지 22개 고교에 5천권 배포 예정
링컨, 에디슨 등 세계 위인전 캄보디아어로 번역

포스코건설(사장 정동화)이 UN에서 지정한 세계 최빈국 중 하나인 캄보디아의 청소년들을 위해 이달 말까지 세계 위인전 5천권을 22개 고등학교에 배포한다.

포스코건설은 최근 캄보디아 청소년들이 읽기 쉽도록 링컨, 에디슨, 퀴리부인 등 위인전을 캄보디아어로 번역해, 최근 수도 프놈펜(Phnum Penh)에 위치한 4개 학교에 도서 1천권을 기증했다. 이어 이달 말까지 빈민가 지역 18개 고등학교에 4천권을 추가 전달할 계획이다.

포스코건설 송상훈 사회복지사는 "캄보디아는 소득 수준이 낮아 책은 고가품으로 분류된다"면서 캄보디아 청소년들이 독서를 통해 올바른 가치관을 확립하고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위인전을 번역해 배포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김민주 기자 minju16@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