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서 '대우' 브랜드 인지도 재확인하는 계기
올해 동남아시아 남미 등 해외시장 다변화 추진


대우건설(대표이사 서종욱)은 베트남 하노이 시에서 하이브랜드 베트남(HI BRAND VIETNAM CO.LTD)사가 발주하는 1억8,852만달러 규모의 반푸 끌레브 아파트 프로젝트(Van Phu Cleve Apartment Project)를 수주했다고 20일 밝혔다.

반푸 끌레브 아파트는 지하 2층, 지상 36층 4개동에 총 1,316가구로 구성되는 고급 주상복합 아파트이다. 다음달 말 착공에 들어가며 36개월 뒤 완공 예정이다.

1993년 베트남에 진출한 대우건설은 하노이 최고 호텔인 하노이대우호텔과 대하 비지니스센터를 건설, 운영하면서 인지도를 높였다. 다음달에는 총사업비 26억불 규모의 떠이호떠이 신도시 개발 프로젝트에 들어간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베트남에서 대우건설에 대한 신뢰가 높은 만큼 양질의 개발사업을 선별해 참여를 늘려나갈 계획"이며 "올해는 아프리카와 중동지역 중심에서 동남아시아와 남미 등 해외시장 진출지역을 다변화할 것이고 곧 가시적인 성과가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김민주 기자 minju16@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