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기업 최초 영국 지속가능 평가에서 입상
신뢰성 사회책임비전 등에서 높은 점수 받아

현대건설이 지난해 발간한 지속가능경영보고서가 세계적인 호평을 얻었다.

영국의 지속가능 데이터 분석 및 서비스 제공기관인 CR(Corporate Register)에서 주관하는 CRRA(Corporate Register Reporting Awards)에서 입상을 통해서다.

15여개 글로벌 선진 기업들이 대거 출품, 치열한 경합을 벌인 가운데 한국의 지속가능경영보고서로는 최초로 국제적인 평가를 받았다는 데 의의가 있다고 현대건설은 5일 밝혔다.

CRRA는 전 세계 유수 기업에서 발간하는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매년 전 세계 3만 5000명 일반인의 투표와 전문가의 심사로 선정된다.
심사부문은 종합·창간호·중소기업 등 총 9개며, 이 중 현대건설은 충실성과 신뢰성, 사회책임 비전 등 보고서의 전반적인 내용에서 좋은 평가를 받아 창간호 부문(1st Time Report)에서 입상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주로 미국과 유럽 기업에서 선도하고 있는 지속가능경영 분야에서 한국기업이 최초로 선정됐다”며 “올 하반기에 발간할 두 번째 지속가능경영보고서는 세계적으로 더욱 뛰어난 가치를 인정받는 자료가 되도록 착실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김호영 기자 ent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