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 조망을 극대화한 단지 설계
녹지율 50% 김포한강로 6월 개통


한라건설은 김포한강신도시 Ac-12블록에 지을 한라비발디 아파트를 오는 4월 중순에 분양한다.

한라비발디는 지하 2층, 지상 19층 12개동에 전용면적 △105㎡ 513채 △106㎡ 284채 △126㎡ 60채 등 총 857채로 구성된다.

단지 바로 앞은 한강이라 조망권은 물론 탁트인 개방감을 누릴 수 있을 전망이다. 단지 설계 작업에 미국 TCA사가 공동 참여했다. 세대 내 거실 발코니창의 철재 난간대를 없애고 강화유리소재의 난간대를 설치해 한강 조망을 보다 넓게 누릴 수 있도록 디자인 했다는 게 한라건설측의 설명이다.
한라비발디는 녹지률이 50%정도로 높은 편이다. 단지 내 1,400㎡ 이상의 중앙광장 '비발디플라자'를 비롯해 1.3km의 산책로, 1,000㎡의 생태수공간, 물놀이가 가능한 테마형 놀이터 등이 조성돼 쾌적한 단지환경이 기대된다.

서울과 일산, 인천과의 접근성도 좋은 편이다. 운양용화사IC가 가까워 올림픽대로와 직접 연결되기 때문에 김포한강로(6월 개통예정)의 이용이 편리하다. 올림픽대로 확장(2012년 완공예정)과 김포우회도로 및 48번국도 마송~누산IC구간 6차로 확장 공사도 2012년 완공될 예정이다.

또 검단신도시, 장기지구, 양곡지구 등 신도시 및 택지지구가 주변에 밀집돼 미래 투자가치가 뛰어나다는 게 분양 관계자의 설명이다. 견본주택은 김포시 고촌읍 신곡리 1064번지에 마련된다. <문의: 031-980-0700>

한경닷컴 김민주 기자 minju16@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