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부문 최종 수상자 3명, 인턴십 기회 제공
오는 28일부터 래미안 홈페이지 통해 모집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여대생 대상의 리더십 향상 프로그램인 ‘래미안 앨리스’ 4기를 모집한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2008년 시작된 래미안 앨리스(A.L.I.S.)는 삼성물산 건설부문이 주관하는 여대생 대상의 브랜드 Relationship 프로그램으로, ALIS는 ‘Alpha-girl’s Leadership Institute of S’의 줄임말이다.

래미안 앨리스로 선정되면 여대생들은 리더십 향상과 커리어 개발, 사회진출 준비를 위한 특강과 체험활동, 주거문화 및 사회 트렌트 탐방, 봉사활동 등 다양한 활동을 하게 된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3년이라는 짧은 운영 기간에도 불구하고 알파걸들이 대거 몰리는 내실 있는 프로그램으로 자리잡았다"며 "특히, 래미안 앨리스 출신의 여대생들이 삼성물산에 실제 입사하는 등 앨리스 참가자들의 높은 수준이 사내외적으로 인정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올해에는 특히 여대생들의 커리어 개발을 위한 프로그램을 확대하고, 각계 각층의 ‘멘토’들과 네트워크를 쌓을 수 있는 기회를 크게 늘려 실질적으로 도움을 주는 프로그램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또 올해 처음으로 개인부문 최종 수상자 3명에게 삼성물산 주택마케팅본부 인턴십 기회를 제공해 실무 경험의 폭도 확대시켰다.

래미안 앨리스 4기는 국내외 2년제 대학 이상에 재(휴)학중인 대한민국 여성(1학년 및 대학원생 지원불가)을 대상으로 선발하며 오는 28일(월)까지 래미안 홈페이지(www.raemian.co.kr)를 통해 모집한다.

1차 서류심사, 2차 미션심사, 3차 면접을 거쳐 최종 70명의 래미안 앨리스 4기는 오는 4월부터 8월까지 5개월간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자세한 정보는 래미안 홈페이지 뿐 아니라, 블로그(blog.naver.com/raemianalis) 또는 페이스북의 래미안 앨리스 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경닷컴 이유선 기자 yur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