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포신도시, 충청남도의 새로운 중심으로 변모
총 855채 모두 전용 85㎡ 이하인 중소형으로 구성


롯데건설은 충남 내포신도시 RM-12블록에서 지을 아파트 '내포신도시 롯데캐슬'에 대해 오는 25일 모델하우스를 오픈(예정)하고 본격 분양에 나선다.

'내포신도시 롯데캐슬'은 지하 2층~지상 20층 12개동에 총 885채로 구성된다. 전용면적별 세대수는 70㎡ 110채, 84㎡A 248채, 84㎡B형 117채, 84㎡C형 385채, 84㎡D형 25채 등이다. 전 세대가 전용 85㎡ 이하인 중소형으로 구성돼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
분양 관계자는 "2008년 이후 홍성, 예산 일대에서 임대를 제외하고 단 140채만이 분양될 정도로 공급물량이 거의 없었다"며 "여기에다 최근 전세 품귀 현상까지 벌어져 신규 아파트 공급에 대한 관심이 높다"고 전했다.

단지가 들어설 내포신도시는 홍성군 홍북면, 예산군 삽교읍 일원에 총 면적 995만㎡ 규모로 조성되는 도시로 2012년 도청, 도의회, 교육청, 경찰청 등이 이전을 앞두고 있는 곳이다. 때문에 충남지역에서는 행정, 산업, 문화를 선도하는 새로운 중심지역으로 거듭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특히 이 단지는 충청남도 신청사와 불과 300여m 정도 떨어진 곳에 위치한 아파트라는 점이 장점이다. 또 도보 통학이 가능한 초•중•고교가 단지와 인접해 있으며 약 33만580㎡ 규모로 계획되고 있는 홍예공원•충남보건환경연구원(예정), 의료, 복지 문화센터(예정), 상업지역 등도 근거리에 위치해 있다.

모델하우스는 충남도청(내포)신도시 홍보관 인근에 마련된다.< 문의 041-631-0885>

한경닷컴 이유선 기자 yur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