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주전담 시스템 도입해 아파트 하자보수 등 일괄처리
업무촉진팀은 중개업소 및 금융업체와 연계해 편의제공


롯데건설은 지난 1월부터 입주를 시작한 부산 거제동 롯데캐슬 피렌체 입주자들의 이사편의 등을 위해 입주전담시스템을 운영하면서 80%의 입주율을 기록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입주전담 시스템은 아파트 동 별로 입주업무경력 5년 이상의 전문인력을 배치해 아파트 점검 및 하자보수, 잔금 납부, 현관 열쇠 수령까지 입주자들이 필요로 하는 내용을 원스톱으로 처리하는 것이다.
특히 고객지원센터 내에 ‘다기능공’이 항상 대기, 입주자들이 가벼운 하자보수나 악세서리 재설치 등을 필요로 할 때 긴급 출동해 문제를 해결해 준다.

입주촉진팀도 별도로 설치해 입주 예정자들을 사전에 일일이 만나 실제 거주할 것인지, 임대를 할 것인지, 매매를 할 것인지를 파악하여 지역 부동산업체 및 금융업체와 연계하여 편의 사항을 지원하고 있다.

입주 고객들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서는 주변 학군이나 전학 문제, 각종 민원 상담 등 토탈 입주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사소하지만 쉽게 할 수 없는 ‘칼갈이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한경닷컴 김호영 기자 ent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