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방학 맞이한 초등학교 저학년 어린이 위한 미래주거체험행사
미래주거 전시관 관람 및 재활용 소재 활용한 미래주택 만들기

삼성물산(대표이사 정연주) 건설부문은 1월 한달 동안 서울 일원동래미안갤러리에서 겨울방학을 맞은 어린이를 대상으로 미래의 주거문화를 직접 제작해보는 '어린이 미래 건축교실'을 진행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일원동 주택문화관인 래미안갤러리의 미래 주거 전시관 관람을 통해 미래 주거 환경이 어떻게 변하고 발전되는지를 직접 체험한 후 재활용품을 활용해 자신이 생각하는 미래의 집을 직접 만들어 보는 방식으로 구성된다.

삼성물산은 올해로 5년째 방학맞이 어린이 체험 교실을 실시하고 있으며 향후에도 어린이집과 유치원 등을 대상으로 미래주택을 둘러볼 수 있는 단체 관람을 상설 운영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이유선 기자 yur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