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속보]CJ제일제당은 러시아 시장으로 수출되는 조미료 제품 ‘다시다’의 1차 선적분이 15일 부산에서 출발,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로 향했다고 밝혔다.첫 물량은 닭고기맛과 소고기맛 각각 10t씩으로,러시아 식품기업 KBG(Kukhnia Bez Granits)사에서 야채플레이크 등을 섞어 가공한 뒤 2월 중 현지 시장에 출시된다.

CJ제일제당은 지난 4월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KBG와 ‘다시다’ 수출 및 브랜드 라이센싱에 대한 계약을 체결했다.
CJ제일제당은 연간 3억달러 규모인 러시아 조미료 시장에서 3년 안에 300억원의 매출을 올리는 것을 목표로 잡았다.전명석 CJ제일제당 조미사업팀 부장은 “이번 다시다 수출을 시작으로,향후 ‘다시다’ 브랜드의 소스류 및 가공식품까지 출시해 ‘다시다’를 러시아 식품 시장의 메가 브랜드로 육성한다는 계획”이라고 말했다.

심성미 기자 smshi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