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기자 김태희와 송승헌이 주연을 맡은 드라마 '마이프린세스'의 촬영 현장 사진이 깜짝 공개돼 네티즌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른바 '직찍' 사진으로, '직찍'이란 팬들이 직접 찍은 꾸미지 않은 스타들의 생생한 모습을 담고 있다.

일본인을 상대로한 전문 여행사인 'LCK TOUR'는 26일 서울의 한 백화점에서 진행된 MBC 새 수목극 '마이 프린세스' 촬영장 사진을 최근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 사진 속 두 사람은 갑작스럽게 찍힌 사진이라고 믿기지 않을 정도로 빼어난 외모를 자랑하고 있다.

김태희는 핑크색 머리띠를 하고, 볼에 바람을 집어넣는 귀여운 표정을 지어 보이고 있는데 이어 송승헌은 말끔한 정장 차림을 선보였다. 송승헌도 댄디한 정장으로 시종일관 흐트러지 없는 자태를 보였다.

한편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직찍이라고는 믿을 수 없는 사진이다", "직찍 종결자 등장이다", "역시 김태희의 미모는 넘사벽", "송승헌과 김태희 은근히 잘 어울린다"며 열렬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사진출처: LKDTOUR 웹페이지 캡처)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 [화보] 공유-임수정, '키스신때 더워서 힘들었어요'
▶ [화보] 조여정, '금발의 여신' 미공개 화보컷 공개!
▶ [화보] 장재인-강승윤, 연상연하 커플화보 '묘하게 섹시해'
▶ [화보] '망사드레스' 서인영, '혹시 속은 누드?'
▶ [화보] 컴백앞둔 씨스타 도발적 '봉춤' 화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