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직원들과 수서동 부녀회 자원봉사단, 동대표 등 참여
총 400명분 1000포기 담가 서초구와 자매마을 이웃에게 전달

삼성물산(대표이사 정연주) 건설부문은 지난 24일 서울 강남구 수서동 주민센터에서 연말을 맞아 본사 및 현장 임직원이 함께 ‘사랑의 김장담그기’ 행사를 가졌다고 25일 밝혔다.

삼성건설 본사 및 현장 직원들과 수서동 부녀회 자원봉사단, 동대표 등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행사에서 삼성물산은 총 400명분 1000포기의 김장을 담가 서초구와 자매마을의 어려운 이웃에 전달했다.
행사에 사용된 배추 1000포기와 양념류는 삼성물산 자매마을인 충청남도 보은군 탄부면에서 재배한 농산물을 구입한 것이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어려운 이웃들에게 사랑을 나눌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면서“향후에도 지속가능기업의 책임과 의무를 다하는 사회공헌사업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한경닷컴 이유선 기자 yur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