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근 콘크리트 보 보강공법' 등 기술혁신사례 발표
12개 협력사와 ‘기술상생’을 통한 동반성장의 장 마련

한화건설은 4일 대전기술연구소에서 ‘글로벌 100대 건설사’ 진입을 위한 기술경쟁력 강화의 일환으로 제 2회 기술교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화건설 대표이사를 비롯, 임직원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교류회에서는 ‘대차장치를 이용한 현장타설 공법’, ‘철근 콘크리트 보 보강공법’, ‘플랜트배관 물량관리 시스템’ 등의 기술혁신 사례들이 발표되었다.

특히 이번 기술교류회에는 12개 협력사들을 초청, 신기술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실제 적용하는 등 ‘기술상생’을 통한 동반성장의 장을 마련하였다.
이날 발표된 사례 가운데 ‘슬러지 감량형 하수고도처리’기술은 ‘퓨어엔비텍’사(社)에 기술사용권을 이전했으며, ‘관융착기술’은 ‘코아트코리아’사(社)와 함께 기술개발을 완료해 지경부 신기술로 신청할 예정이다.

한화건설 기술연구소 허형우 상무는 “ ‘선택과 집중’을 통해 한화건설만의 특화된 기술분야를 발굴하고, 집중•육성해나가 ‘기술 No.1 한화건설’의 위상을 제고해 나갈 것” 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이유선 기자 yur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