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에이트의 멤버 이현이 '아이돌스타 육상선수권 대회'에서 탈락한 후 항의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25일 방송된 MBC 추석특집 '아이돌스타 육상선수권 대회'에는 아이돌 스타 130명이 총출동했다.

이날 1조에 속해 100m 달리기 예선 첫 경기를 시작한 이현은 관중석 소음 탓에 출발을 알리는 총 소리를 듣지 못했다고 관계자들에게 항의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방송은 개그맨 김용만 김제동이 MC를, 방송인 김성주와 육상코치 장재근이 해설 및 캐스터로 활약해 웃음을 선사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화제뉴스 1

푸틴, 정몽구 태우고
직접 운전…왜?




화제뉴스 2

'황금비율' 한채영
육감적 '섹시 몸매'




화제뉴스 3

고은아 '더웠나?'
아찔한 파격 드레스




화제뉴스 4

'파격 드레스' 이채영
'레드카펫 위의 관능미'






▶ [화보] '헉 파격 드레스' 이채영, '레드카펫 위의 관능미'
▶ [화보] 백화점 무더위속 란제리가 모피를 만났을때
▶ [화보] 백지영, 속옷 브랜드 '야르시.비' 론칭
▶ [화보] 황정음, '깜찍 섹시' 팔색조 매력 화보 공개
▶ [화보] '요정' 유진, 청순 벗고 섹시 입다!…데뷔 첫 파격 화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