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팀] 네이버와 함께 자전거 즐겨찾기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는 배우 전소민의 영화촬영 소식이 뒤늦게 전해지고 있다.

배우 차수연(한나 역)과 함께 영화 ‘러브콜’(감독: 김삼력) 촬영을 마친 전소민(수아 역)은 주인공 한나와 동료이자 친구의 역할로 첫 로맨틱 멜로 영화 촬영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국내 최초 SF추리사극드라마로 주목받고 있는 ‘기찰비록’에서 최의신 역으로 촬영 현장을 공개했던 전소민은 1년 여 만에 안방극장과 스크린은 물론, 국내 최대포털사이트 네이버와 함께 다양한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다.
한편 영화 ‘러브콜’은 2010년 ‘인천 영화 제작 지원’을 위한 공모전에서 치열한 경쟁을 뚫고 장편부분에 최종 선정된 작품으로, 9월 중 크랭크업을 목표로 촬영 중이며 내년 상반기 개봉을 앞두고 있다. (사진제공: 비밀결사단)

한경닷컴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김용준, 황정음-주상욱 베드신에 "젠장" 센스만점 설정샷 인기
▶ 세븐 "탑이 약속 어기고 깔창 더 깔았다" 깔창 협약 폭로
▶ 아이비, 란제리 화보 공개 '물오른 섹시미 아찔'
▶ 유노윤호-김범-빅뱅-한채영-박시후-이다해, 드라마 ‘하루’ 동반 출연

▶ '록시땅 아로마 리페어 헤어 마스크'로 빛나는 머리결 되찾자~!

▶[이벤트] 록시땅 '화장품 이름'을 지어 주세요~!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