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복맞아 전 직원에게 수박 전달 행사
수박전달 및 수박빨리먹기 이벤트 진행

한화건설(대표이사 이근포)이 말복을 맞아 전 현장과 임직원들에게 수박을 전달했다.

한화건설은 지난 6일 무더운 여름을 식히고 직원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기 위해 수박을 전달하는 행사를 가졌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최근 이근포 대표이사가 현장을 방문했을 때 한 신입사원의 건의로 이뤄졌다.

이 날 행사에서는 수박전달과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수박빨리먹기 이벤트가 진행돼 일상 속 색다른 즐거움을 더했다.

한화건설 신완철 상무는 “소통을 강조하는 대표이사의 뜻에 따라 펀(fun) 경영의 일환으로 진행하게 됐다”며 “하반기에도 즐겁게 일할수 있는 분위기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들로 직원들의 사기를 높여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이유선 기자 yur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