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하이프네이션’ 3D에 출연하는 박재범의 여동생 역으로 신예그룹 라니아(RaNia)의 멤버 T-ae(티애)가 낙점 되었다.

T-ae(티애)는 신예그룹 라니아(RaNia)의 멤버로 준비를 해왔으며 ‘하이프네이션’에는 팀 전체가 출연하여 멋진 퍼포먼스를 보여주게 된다. 이 영화는 음반작업을 함께 준비하는 태디의 추천으로 합류하게 되었다

하이프네이션 3D 영화는 앨런 카잘티(Alan Calzatti)와 크리스티안 스트릭랜드(Christian Strickland)가 공동으로 메가폰을 잡는다

먼저 입국한 크리스티안 스트릭랜드는 멤버 티애를 입국하자마자 오디션을 보았으며 "이 친구가 적격이라며 알려지지 않은 신인이고 비쥬얼과 노래, 춤 실력을 겸비하고 있어 할리우드에 내놓아도 손색 없겠다", "재범과 티애가 무척이나 잘 어울린다"며 주인공으로 선정하였다
이 영화에서 박재범의 동생으로 출연하며 재범이 속해있는 비보이와 미국 최고의 아이돌 B2K와 경쟁하는 과정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며 B2K리더와 연인으로 발전하게 되 화려한 춤과 노래를 뽑내며 섹시한 카리스마를 보여주게 될 것이다

재범의 입국이 임박한 가운데 20일 크랭크인을 목표로 오늘부터 멤버 티애는 기존 연습시간외 추가로 헐리우드 현지 스텝이 연기, 언어, 춤을 촬영 종료까지 전담 트레이닝 하게 된다

한편 티애는 “어리둥절하다. 데뷔도 하기 전에 할리우드영화에 출연하게 되어 무척 기쁘다”며, 이번 영화가 자신에게 얼마나 큰 기회인지 알고 있다고 열심히 하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사진제공: Studio 미학/ bnt뉴스 DB)

한경닷컴 bnt뉴스 조은지 기자 star@bntnews.co.kr

▶ 남아공 월드컵, 시청 앞 패션 트렌드는 '섹시 혹은 엽기'
▶ '뜨거운 형제들' 탁재훈-김구라-한상진-쌈디 '여심 잡았다'
▶ '월드컵 장외대결' 붉은 악마 vs 스타들, 더 뜨거웠던 응원전은?
▶ 변우민 "19살 연하 여자친구와 만난지 6년 되는 날 결혼"
▶ 월드컵 거리응원 중 '이성에게 어필하는 법?'
▶[이벤트] 내남자를 위한 '비오템' 제품 테스터 하기!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